Chines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語源

무리조.png

상단의 두 개 즉 동여 맨 포대기가 두 개 모인 모습이다. 여기서 함께, 한곳으로 모이다는 뜻이 생겼고 다시 무리라는 뜻으로 발전된 것으로 보인다. [1] 東을 나무 들것으로 볼 경우에도 역시 나무들것 두개가 앞으로 가는 회의자이며, 전서체는 말하다의 의미인 왈을 더해 구호로 질서 있게 전진하려는 목적을 가진 것이다. [2]

文化

함께 모여 이야기를 하다는 뜻에서 그런 곳이 마을임을 그렸다. 또 송사가 벌어져 서로 간의 결백을 따지는 곳이라는 뜻에서 '관아'라는 뜻이 나왔으며, 이조,호조 처럼 그런 일을 담당하는 정부 관서를 지칭하기도 했다.[3] <楚辞∙招魂>에서 말하는 "무리를 나눠 동시에 나아가다"가 바로 대열을 질서있게 여러무리로 나뉘어 전진하는 것을 가리킨다. [4]

시라카와 시즈카는 윗 부분을 화살을 담고 있는 橐(주머니 탁)의 상형자인 東을 나란히 둔 모양으로 보며 아래는 축문을 담은 그릇으로 본다. 화살(矢)은 고대에 서약에 사용된 징표의 일종이기에 曹는 소송을 담당하는 기관이라는 의미로 사용되었다고 한다. [5]

  1. 하영삼, 『한자어원사전』, 2014, p.581.
  2. 廖文豪, 『汉字树 3』, 2015, p.69.
  3. 하영삼, 『한자어원사전』, 2014, p.581.
  4. 廖文豪, 『汉字树 3』, 2015, p.69.
  5. 시라카와 시즈카, 『한자-기원과 그 배경』, AK, 2017, p.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