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es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語源

귀신 귀.png

귀신이나 육체에서 이탈한 영혼을 나타내는 갑골문 鬼자는 큰 가면을 쓰고 있는 사람을 보여준다. 이 글자를 해석하는 관점은 두 가지가 존재하는데, 하나는 '鬼'자가 죽은 사람이 머리 큰 귀신이 된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는 해석이며, 다른 하나는 '鬼'자가 귀신을 물리치기 위하여 크고 요상한 가면을 쓰고 귀신을 쫓는 사람의 모습을 가리킨다는 해석이다.

'鬼'자의 본래 의미는 사람이 죽은 후의 영혼을 가리키며, 영혼은 저승에 살고 정해진 형태가 없기 때문에 '기이하다', '미스테리 하다'의미를 가진다. 이는 '교활하다', '지혜롭다'의 의미로 확장되기도 하였다. '鬼'자가 부수로 쓰이는 글자들은 대부분 영혼이나 초자연적인 것과 관련한 글자들로 魂넉 혼, 魄 넋 백, 혼백, 魔마귀/귀신 마, 魅 도깨비, 괴물 매 등의 글자가 있다.

文化

고대중국인들은 귀신의 존재를 믿었다. 형체가 확실하지 않은 ‘귀신’을 한자로 그려내는 것은 어려운 일이었다. 그들은 사람이 죽어 귀신이 된다고 생각했던 때문인지 살아있는 사람의 모습에 근거해 ‘귀신’의 형상을 그려내고 있다.

『주례(周禮)』에 의하면 당시 악귀를 몰아내는 일을 전담했던 방상씨(方相氏)라는 관리가 있었는데, 마을에 악성 전염병이나 재앙이 들면 부하 무리들을 이끌고 해당 지역을 이리저리 돌며 악귀를 내몬다고 했다. 그의 형상은 가관이었는데, 곰의 가죽을 덮어쓰고 눈이 네 개 달린 쇠가면을 쓰고 검은 옷을 걸치고 붉은 바지를 입고서 손에는 창과 방패를 들었다. 이렇듯 방상씨라는 관리는 귀신을 쫓아내기 위하여 커다란 가면을 쓰고 요상한 모습을 하였고 그 모습을 형상화 한 것이 귀신 귀(鬼)이다.[1]

중국 사람들은 정신이 육체를 떠나 존재할 수 있다고 믿었는데, 이 ‘정신’이 바로 넋 혼(魂)이며, 이는 이후 민족혼(民族魂)과 같이 모든 사물의 혼을 지칭하는 말로 의미가 확대되었다. 혼에 대응하는 단어는 넋 백 (魄)이다. 형체에 붙어 있는 영혼은 백(魄)이라 하는 반면 기(氣)에 붙어 있는 영혼을 혼(魂)이라고 한다. [2]

  1. 허영삼, 『문화로 읽는 한자』, 동방미디어, 1997, p.43
  2. 허영삼, 『문화로 읽는 한자』, 동방미디어, 1997, p.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