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eseWiki
이동: 둘러보기, 검색

語源

끼일 개.png

고문자에서 介자는 한 개의 옆면으로 서 있는 사람을 상형했다. 사람의 몸은 전후로 두 점으로 대신하고 있는데 이는 몸을 보호하고 있는 갑옷을 뜻한다. 갑옷을 입은 사람의 몸을 가리킨다. 介의 본래 의미는 갑옷을 입은 사람이고 이는 사람의 몸이 갑으로 싸여있는 것을 의미하여 ‘둘 사이에 처하다. 놓이다’, ‘~의 사이에 있다’라는 뜻으로 인신되었다. 그 밖에도 ‘꿋꿋하다’, ‘정직하다’, ‘건방지다’등의 뜻이 있다.

文化

짐승의 모피로 신체를 보호하도록 조치한 것은 아주 오래 전부터 시작되었다. 상대에는 완전한 가죽갑옷의 실물이 있었다. 질긴 가죽 갑옷이 비록 청동무기의 공격에는 지탱할 수 있으나 강철과 궁노의 위력 앞에서는 효력이 크게 감소되었다. 전국시대에는 점차 철편을 이은 갑옷 기술이 발전되었으나, 철병기가 대량으로 사용되기 전에는 코뿔소 갑옷이 여전히 몸을 보호하는 효과적인 장비였다. 그러므로 오나라에 코뿔소 갑옷을 갖춘 군사가 13만이나 되었다는 과장된 말이 있게 되었다. 介자는 한 사람이 몸에 작은 조각으로 된 갑옷을 입고 있는 모양이라고 한다. 이런 형태의 갑옷은 마치 비늘조각과 같이 수많은 조각을 이어서 만들어졌으므로, 纖芥, 즉 미세한 사물 등의 의미가 있다.[1]

  1. 중국고대사회, 許進雄, 東文選, pp.206,497